깨달음
깨달음은 어디에도 속해있지 않다

우리가 얼마나 위대한지 이해하면 할수록 더욱더 겸손해집니다.
그것은 아주 모순처럼 들립니다.
하지만 그것은 우리가 어린아이처럼 될 때
아주 천진난만하게 되는 것과 같기 때문입니다.
위대한 성인은 천진난만한 아이와 같습니다.
여러분은 그에게 원하는 어떤 것도 말할 수 있으며
여러분의 재능, 야망, 지성, 학위 등을 말해도
그는 결코 반감을 갖지 않을 것입니다.
그는 여러분에게 그의 지혜를 강요하지 않습니다.
상황에 따라 혹은 요구가 있으면 자연스럽게 행하는 것입니다.
이른바 대부분의 스승들은 말한 것을 한두 구절 정도 기억하든가
아니면 완전히 잊어버립니다.
왜냐하면 지혜는 모든 중생들이 공동으로 사용하는
우주의 창고로부터 나오기 때문입니다.
그것은 어느 한 사람이나 한 집단에 속해진 것이 아닙니다.
깨달은 사람뿐만 아니라 무지한 사람들에게도 속해 있는 것이며
노인이나 아이에게도 속해 있는 것입니다.
모든 사람들이 이 지혜를 나눠 가질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들이 진정으로 알기를 원할 때 만입니다.

칭하이 무상사/ 1993. 4. 14. 미국 워싱턴 DC 조지타운대학

 
   






Copyright © Supreme Master Ching Hai International Association.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