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06-04-16 18:14
알버트 아인슈타인 (Albert Einstein)
조회 : 6,954   추천 : 0  


1921, 노벨 물리학상

"채식이 사람의 성격에 가져다 주는 변화와 정화 효과는 인류에게 대단히 유익하다고 생각한다. 그러므로 채식을 택하는 것은 매우 상서롭고 평화로운 것이다."

“인류의 건강 증진과 지구 생명체의 생존 기회를 높이기 위해 채식으로 바꾸는 것만큼 좋은 방법은 없다.”

채식을 처음 시작하던 날, 아인슈타인은 일기장에 다음과 같이 썼다.
“동물성 지방이나 고기, 생선이 없어도 매우 만족스럽다.
  나는 늘 인류가 육식을 하지 않도록 태어난 것으로 여겼다.”

"A human being is a part of the whole, called by us the 'Universe', a part limited in time and space. He experiences himself, his thoughts and feelings, as something separate from the rest - a kind of optical delusion of his consciousness. This delusion is a kind of prison for us, restricting us to our personal desires and to affection for a few persons nearest to us. Our task must be to free ourselves from this prison by widening our circle of compassion to embrace all living creatures and the whole of nature in its beauty. Nobody is able to achieve this completely, but the striving for such achievement is in itself a part of the liberation and a foundation for inner security."